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닫기
뉴스
ㆍ사회
ㆍ정치
ㆍ산업
ㆍPeople
창업
ㆍ뉴스
ㆍPeople
ㆍ교육·세미나
ㆍ입주기업 모집
지원사업
ㆍ뉴스
ㆍ창업·벤처
ㆍ문화·관광
ㆍ금융·세제
ㆍ특허지원
ㆍ판로·수출
ㆍ공모지원
ㆍR&D 지원사업
ㆍ중소·소상공인
ㆍ지식재산 창출지...
IT밸리
ㆍ뉴스
ㆍ광교테크노밸리
ㆍ판교테크노밸리
ㆍ경기테크노밸리
정보ㆍ통신
ㆍ중기ㆍ벤처
ㆍ모바일
ㆍ게임
ㆍ메디ㆍ바이오
ㆍ신재생에너지
ㆍ신기술
ㆍ신제품
ㆍ업체동향
ㆍ업체탐방
라이프
ㆍ맛자랑
ㆍ주말가이드
ㆍ문화광장
ㆍ건강칼럼
ㆍ메디칼
ㆍ연예ㆍ스포츠
오피니언
ㆍ칼럼
ㆍPeople
ㆍ동정
대학가소식
ㆍ뉴스
ㆍPeople
사회적경제
ㆍ사회적기업
ㆍ협동조합
ㆍ마을기업
ㆍ뉴스
뮤지엄뉴스
ㆍ전시
ㆍPeople
ㆍ동향
자전거
ㆍ신제품
ㆍPeople
ㆍ행사
ㆍ뉴스
ㆍ경륜
ㆍ경정
ㆍ경마
자동차
ㆍ뉴스
ㆍ신제품
ㆍ행사
ㆍPeople
포토
커뮤니티
ㆍ공지사항
ㆍ독자게시판
ㆍ설문조사

을지대 의정부 캠퍼스 조성 최종 결정

기사 등록 : 2015-02-06 17:33:00

김성은 기자 kgcom@kgcom.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교육부 을지재단에 공식통보...캠퍼스와 종합병원 건립 계획 본격 궤도

[머니닷컴] 의정부의 주한미군 공여지에 을지대학교 캠퍼스를 조성하는 계획이 대학설립심사위원회 심의를 거쳐 교육부의 최종 승인을 받았다. 이에 따라 의정부 캠퍼스 조성과 1000병상 이상의 종합병원 건립을 추진하고 있는 을지재단의 계획이 본격적으로 궤도에 오를 전망이다.

을지재단(회장 박준영)은 “교육부의 최종승인 결정이 공식 통보됐다”며 “을지재단의 발전 뿐만 아니라 의정부시와 경기북부 지역의 의료와 교육 불균형 해소에 이바지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을지재단은 2018년까지 성남, 대전에 이어 의정부시 금오동 일대 89,660㎡ 규모의 을지대학교 제 3의 캠퍼스를 조성하게 된다. 의정부 캠퍼스에는 간호학과, 임상병리학과, 대학원등으로 구성되며, 모두 700여명의 재학생이 다니게 된다.

 

을지재단은 캠퍼스 조성에 이어 2019년에는 1000여병상의 의정부 을지대학교병원 건립도 함께 추진해 의정부 캠퍼스와 병원을 보건의료산업 융합 클러스터로 육성할 계획이다.

 

을지재단의 캠퍼스와 병원 건립은 상대적으로 의료와 교육 시설이 부족한 경기북부 지역의 불균형 해소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또한 그동안 개발이 묶여있던 주한미군 공여지에 처음으로 대학과 병원을 동시 추진하는 대규모의 민간투자가 이뤄짐에 따라 지역 경제발전에 ‘단비’와 같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

 

경기북부 지역에는 500병상 이상 종합병원이 1개 뿐이어서 인근 서울시 노원구는 인구 천 명당 종합병원 병상수가 3.35병상이지만, 의정부시는 2.82병상에 그친다. 때문에 지역주민들은 타 지역 의료기관을 이용할 수밖에 없는 실정으로 1000병상 이상의 을지대학교병원이 설립되면 지역주민 불편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중증질환 환자를 비롯한 고위험환자들의 의료접근성을 높여 지역민들의 건강을 책임질 예정이다.

 

교육분야 또한 경기 북부권 4년제 대학 수는 6%에 불과하며, 전국 최하위의 4년제 대학교 수용률(12.28%)을 보이고 있다. 을지대학교 새 캠퍼스 조성은 지역의 인재양성은 물론 시민들의 평생 교육의 장이 될 것이며, 인근 상권 활성화에 보탬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을지재단은 을지대학교의 기존 대전캠퍼스(의과대학)를 을지대학교병원과 대덕연구단지 중심의 의료서비스 임상교육 중심으로, 성남캠퍼스를 판교 및 광교 테크노벨리와 함께 산학협력기반 교육중심으로 각각 특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을지재단 박준영 회장은 “을지대학교 의정부 캠퍼스 조성과 병원건립은 의정부 및 경기 북부 지역의 균형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지역 주민들과 합심하여 최종적으로 사업이 잘 마무리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016년에 창립 60주년을 맞는 을지재단은 지난 1956년 고 박영하 박사가 을지로에 세운 산부인과 병원을 모태로, 현재 을지대학교와 서울 을지병원, 대전 을지대학교병원 그리고 강남 을지병원 등을 운영하고 있다.

 


연관기사목록
[1]

인기동영상


상단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