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닫기
뉴스
ㆍ사회
ㆍ정치
ㆍ산업
ㆍPeople
창업
ㆍ뉴스
ㆍPeople
ㆍ교육·세미나
ㆍ입주기업 모집
지원사업
ㆍ뉴스
ㆍ창업·벤처
ㆍ문화·관광
ㆍ금융·세제
ㆍ특허지원
ㆍ판로·수출
ㆍ공모지원
ㆍR&D 지원사업
ㆍ중소·소상공인
ㆍ지식재산 창출지...
IT밸리
ㆍ뉴스
ㆍ광교테크노밸리
ㆍ판교테크노밸리
ㆍ경기테크노밸리
정보ㆍ통신
ㆍ중기ㆍ벤처
ㆍ모바일
ㆍ게임
ㆍ메디ㆍ바이오
ㆍ신재생에너지
ㆍ신기술
ㆍ신제품
ㆍ업체동향
ㆍ업체탐방
라이프
ㆍ맛자랑
ㆍ주말가이드
ㆍ문화광장
ㆍ건강칼럼
ㆍ메디칼
ㆍ연예ㆍ스포츠
오피니언
ㆍ칼럼
ㆍPeople
ㆍ동정
대학가소식
ㆍ뉴스
ㆍPeople
사회적경제
ㆍ사회적기업
ㆍ협동조합
ㆍ마을기업
ㆍ뉴스
뮤지엄뉴스
ㆍ전시
ㆍPeople
ㆍ동향
자전거
ㆍ신제품
ㆍPeople
ㆍ행사
ㆍ뉴스
ㆍ경륜
ㆍ경정
ㆍ경마
자동차
ㆍ뉴스
ㆍ신제품
ㆍ행사
ㆍPeople
포토
커뮤니티
ㆍ공지사항
ㆍ독자게시판
ㆍ설문조사

경기북부,여행 메카로 '육성'

기사 등록 : 2015-05-28 18:50:00

이정훈 기자 webmaster@mny.co.kr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야간 관광 콘텐츠 개발, 블록버스터 기획전시 추진

[머니닷컴] 경기도가 북부지역을 1박2일 여행 메카로 육성하기 위해 새로운 관광콘텐츠를 다양하게 도입하기로 했다.

 

도는 체류형 관광 확대를 통해 북부관광을 활성화하는 방안을 적극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도에 따르면 경기도는 국내여행객 수에서 전국 1위(2013년 1,375만명, 전국 36%)를 기록하고 있으나 관광수입 면에서는 강원도에 이어 2위에 머물고 있다.

 

 ▲ 여행전문 커뮤니티 디비디비스토리는 허전함을 달래고 미리 봄을 마중갈 수 있는 국내 여행지 세 곳을 공개했다.사진제공: 디비디비스토리   ⓒ자전거뉴스
▲ 여행전문 커뮤니티 디비디비스토리는 허전함을 달래고 미리 봄을 마중갈 수 있는 국내 여행지 세 곳을 공개했다.사진제공: 디비디비스토리   ⓒ자전거뉴스

 

이에 대해 도는 수도권 관광객의 접근성은 뛰어난 반면 숙박이 차지하는 비중이 46.9%로 낮아 1인당 평균지출경비가 적은 것을 요인으로 꼽았다. 경기도 관광객 1인당 평균 지출경비는 5만128원으로, 당일 여행은 4만2,020원, 숙박 여행은 배가 넘는 10만4,293원에 달한다.

 

특히 북부지역은 관광호텔 16개소, 대체숙박시설 124개소 등 숙박시설이 턱없이 부족해 체류형 관광객 유치에 약점을 보이는 실정이다.

 

이에 따라, 도는 호텔 등 숙박시설 인프라를 확대하고, 지역 간 연계상품 등 콘텐츠를 육성해 북부지역 체류형 관광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우선 오는 2017년 하반기까지 임진각 관광지에 전국 최대 규모의 캠핑장을 도입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도에 따르면 현재 국내 최대 규모 캠핑장은 336면 규모의 자라섬 캠핑장이다.

 

도는 임진각 관광지에 450면 이상의 캠핑장을 조성하는 한편, 포천, 연천, 가평, 파주, 여주, 양평 등지의 폐교를 활용한 캠핑장 7개소를 조성하기로 했다. 이밖에도 2017년까지 북부지역을 중심으로 캠핑장 14개소를 신규로 공급할 방침이다.

 

현재 시군마다 개별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시티투어를 광역권으로 통합 운영하는 방안도 검토한다. 도에 따르면 현행 시티투어 체류시간은 3~6시간 정도로 광역권으로 시티투어를 확대해 체류시간을 늘리고 1박2일 관광으로 연계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도는 우선 1단계로 2016년에 고양・파주, 포천・연천, 가평・양평을 중심으로 고객별, 테마별 차별화된 노선을 선보일 예정이며, 2020년까지 중부권, 남부권, 경기통합권 등 경기 전역으로 광역시티투어를 확대하기로 했다. 또한 경기도에만 한정하지 않고 강원도 인접 지역까지 확대 여부를 검토하고 있다.

 

1박2일 체류 관광객을 늘리기 위한 콘텐츠도 개발한다. 도는 통일, 안보, 생명, 생태, 역사 관광이 주를 이루는 북부지역 관광콘텐츠에 대중 흡입력이 강한 새로운 관광콘텐츠를 발굴, 제공할 계획이다.

 

우선 북부 소재 미술관에 피카소, 밀레 등 세계적으로 유명한 화가의 작품을 3~4개월씩 전시하는 ‘블록버스터 전시회’를 기획, 유치할 계획이다. 기획전시와 기존 관광자원을 연계해 1박2일 숙박으로 확산한다는 게 도의 전략이다. 도에 따르면 서울 소재 주요 미술관에서 블록버스터급 전시를 할 경우 평균 30만 명의 관람객이 찾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함께 숙박형 관광 시 볼거리가 될 만한 야간 관광 콘텐츠도 발굴하기로 했다. 특정기간(8~10월) 매주 주말 대형 불꽃축제와 3D맵핑, 레이저쇼, 음악 등을 혼합한 심야공연으로 숙박을 유도할 계획이다.

 

오는 6월 12~14일에는 가평 자라섬 오토캠핑장에서 경기캠핑페스티벌을 연다. ‘공정캠핑, 안전캠핑’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경기캠핑페스티벌에는 약 3,000여 명이 참여할 예정이며, 도는 공정캠핑, 안전캠핑 캠페인을 비롯해 가족 이벤트, 캠핑요리 경진대회, 지역특산품 판매, 관광지 연계 프로그램 등을 운영할 계획이다.

 

연관기사목록
[1]2

인기동영상